삼성 이건희 차명계좌 보유 증권사 4곳…과징금 12억원
삼성 이건희 차명계좌 보유 증권사 4곳…과징금 12억원
  • 김경성 기자
  • 승인 2019.05.15 2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2013년 5월 미국 워싱턴 해이 애덤스 호텔에서 열린 박근혜<br>당시 대통령 방미 수행 경제인들과의 조찬에서 박수를 치고 있다.(사진=당시 청와대 제공)
청와대 제공

추가로 발견된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차명계좌들에 금융당국이 과징금 12억3700만원을 부과하기로 하였다. 

금융위원회는 15일 정례회의에서 이 회장의 차명계좌들이 개설된 삼성증권, 한국투자증권, 미래에셋대우, 신한금융투자 등 4개 증권사에 대한 과징금을 부과하기로 의결하였다. 

과징금 부과 대상은 2008년 삼성 비자금 의혹 관련 특검 수사 당시 발견되지 않았던 이 회장의 차명계좌 427개 중 금융실명법상 과징금을 부과할 수 있는 9개 차명계좌들이다.

이 회장 측은 특검 당시 드러나지 않았던 차명계좌 400개 내역을 작년 5월 제출했고 금감원이 같은해 8월 차명계좌 37개를 더 발견했다. 이 가운데 10개는 2008년 4월 특검 때 발견된 것과 중복된다.

금감원이 올해 1월 진행한 검사 결과, 과징금 부과 대상인 9개 계좌에는 금융실명제(긴급명령)가 시행된 1993년 당시 총 22억4900만원의 자산이 예치돼 있었다.

이에 금융위는 금융실명법에 따라 당시 자산가액의 50%(11억2450만원)를 과징금으로, 미납 과징금의 10%(1억1245만원)를 가산금으로 산정해 약 12억3700만원을 부과하기로 했다. 

금융위는 이 회장 측에 4개 증권사의 9개 차명계좌를 본인 실명으로 전환할 것을 통보할 방침이다. 

앞서 금융위는 2008년 특검 수사에서 금융실명법 시행 전 이 회장이 개설한 것으로 밝혀진 차명계좌 중 27개에 대해 작년 4월 33억9900만원의 과징금을 부과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기도 파주시 금릉역로 84, 청원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070-8254-2511
  • 팩스 : 031-830-85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화숙
  • 명칭 : 키두 커뮤니케이션㈜
  • 제호 : 알티케이뉴스
  • 등록번호 : 경기 아 51726
  • 등록일 : 2017년 11월 08일
  • 발행일 : 2017-11-08
  • 발행인 : 남기두
  • 편집인 : 남기두
  • 후원계좌 :우리은행 1005-303-273626 키두커뮤니케이션 (주)
  • 알티케이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알티케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penspace78@rightknow.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