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낭소리' 마지막 주인공 이삼순 할머니 별세
'워낭소리' 마지막 주인공 이삼순 할머니 별세
  • 이상후 기자
  • 승인 2019.06.20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워낭소리 스틸

 

독립영화 ‘워낭소리’의 주인공 이삼순 할머니가 지난 18일 별세하였다. 

영화의 또 다른 주인공 남편 최원균 할아버지가 세상을 떠난지 6년 만이다.

20일 봉화군에 따르면 이삼순 할머니는 81세의 일기로 숨졌다.

이삼순 할머니는 오는 21일 워낭소리공원에 있는 지난 2013년 세상을 먼저 떠난 최원균 할아버지의 무덤 옆에 영면한다.

2009년 개봉한 ‘워낭소리’는 팔순 노부부와 마흔 살 소의 이야기로 독립영화로는 처음 292만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화제를 모았던 작품이다.


  • 경기도 파주시 금릉역로 84, 청원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070-8254-2511
  • 팩스 : 031-830-85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화숙
  • 명칭 : 키두 커뮤니케이션㈜
  • 제호 : 알티케이뉴스
  • 등록번호 : 경기 아 51726
  • 등록일 : 2017년 11월 08일
  • 발행일 : 2017-11-08
  • 발행인 : 남기두
  • 편집인 : 남기두
  • 후원계좌 :우리은행 1005-303-273626 키두커뮤니케이션 (주)
  • 알티케이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알티케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penspace78@rightknow.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