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준 SBS 전 앵커, 사표 제출.. 지하철역 몰카 혐의
김성준 SBS 전 앵커, 사표 제출.. 지하철역 몰카 혐의
  • 이상후 기자
  • 승인 2019.07.08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하철 몰카 촬영 논란에 휩싸인 김성준 전 앵커가 SBS를 퇴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8일 SBS 측은 "해당자는 회사에 사직서를 제출하여 수리됐다"고 공식입장을 말했다. 

이날 매일경제는 김성준 전 앵커는 3일 오후 11시 55분께 서울 영등포구청역에서 여성의 하체를 몰래 촬영한 혐의로 현행범으로 체포됐다고 단독 보도하였다. 

김성준 전 앵커는 현재 불구속 수사 중으로, 범행 사실을 부인했으나 휴대전화에서 몰래 찍은 여성의 사진이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김성준 전 앵커는 1991년 SBS에 입사, 'SBS 8뉴스'를 오랜 시간 진행했다.

SBS 러브FM '김성준의 시사 전망대' 진행을 맡고 있지만, 지난 4일과 5일 방송은 개인 사정을 이유로 참여하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기도 파주시 금릉역로 84, 청원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070-8254-2511
  • 팩스 : 031-830-85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화숙
  • 명칭 : 키두 커뮤니케이션㈜
  • 제호 : 알티케이뉴스
  • 등록번호 : 경기 아 51726
  • 등록일 : 2017년 11월 08일
  • 발행일 : 2017-11-08
  • 발행인 : 남기두
  • 편집인 : 남기두
  • 후원계좌 :우리은행 1005-303-273626 키두커뮤니케이션 (주)
  • 알티케이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알티케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penspace78@rightknow.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