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상습 마약 투약’ 황하나에 징역 2년 구형
검찰, ‘상습 마약 투약’ 황하나에 징역 2년 구형
  • 김경성 기자
  • 승인 2019.07.10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출처 : 황하나 인스타그램
사진 출처 : 황하나 인스타그램

 

검찰이 마약 투약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수 겸 배우 박유천씨의 옛 연인 황하나씨(31)에게 징역 2년을 구형하였다. 

수원지법 형사1단독 이원석 판사 심리로 10일 열린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황씨에게 징역2년에 추징금 220만560원을 선고해 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하였다. 

황씨는 2015년 5~6월과 9월 필로폰을, 지난해 4월 클로나제팜 성분이 포함된 약품 2가지를 불법 투약한 혐의를 받는다.

또 지난 2~3월에도 박씨와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로 구속기소됐다.

이날 재판에서 검찰은 “수차례 필로폰을 매수하고 투약하는 등 죄질이 불량한 점을 참작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말했다. 

황 씨는 최후 변론에서 “과거 저의 행동들이 너무나 원망스럽고 수개월 동안 유치장과 구치소 생활을 하며 평범한 일상이 얼마나 소중한지 느끼고 있다”며 “삶의 가치를 다시 생각하고 치료를 병행해 온전한 사람으로 사회에 복귀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황씨에 대한 선고공판은 오는 19일 오전 10시에 열릴 예정이다.


  • 경기도 파주시 금릉역로 84, 청원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070-8254-2511
  • 팩스 : 031-830-85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화숙
  • 명칭 : 키두 커뮤니케이션㈜
  • 제호 : 알티케이뉴스
  • 등록번호 : 경기 아 51726
  • 등록일 : 2017년 11월 08일
  • 발행일 : 2017-11-08
  • 발행인 : 남기두
  • 편집인 : 남기두
  • 후원계좌 :우리은행 1005-303-273626 키두커뮤니케이션 (주)
  • 알티케이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알티케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penspace78@rightknow.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