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⅓이닝 7실점’ 류현진, NYY전 패전...ERA 2.00 올라
‘4⅓이닝 7실점’ 류현진, NYY전 패전...ERA 2.00 올라
  • 이민준 기자
  • 승인 2019.08.25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현진 인스타그램, LA다저스
류현진 인스타그램, LA다저스

 

류현진(LA다저스)이 피홈런 3개를 내주며 5회 마운드에서 내려왔다.

류현진은 24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뉴욕양키스와의 홈경기에 선발로 등판해 4⅓이닝 동안 마운드에 머물면서 9피안타(3피홈런) 7실점으로 패전투수가 됐다. 경기에선 다저스가 2-10으로 패배하였다. 

류현진의 평균자책점은 기존 1.64에서 2.00으로 상승했다. 

시즌 성적은 12승 4패. 

류현진은 2회초 무사 2,3루 위기를 잘 넘겼다. 선두 그레고리우스가 2루 실책으로 나간 뒤, 우르셀라에 2루타를 내줬지만 이후 세 타자를 깔끔하게 처리하며 실점하지 않았다. 

하지만 3회초 류현진은 1사 후 애런 저지에 솔로 홈런을 허용했고, 2사 후 개리 산체스에 다시 솔로 홈런을 내주며 2실점하였다. 

다저스 타선은 3회말 에르난데스의 좌익 선상 2루타에 이은 류현진의 희생번트와 A.J. 폴락의 적시타로 1-2 추격에 나섰다. 류현진도 4회초를 무실점으로 틀어막으며 분위기를 잇는 듯 했다. 

하지만 5회초 어려운 상황과 마주했다. 

류현진은 르메이휴와 애런 저지에 연속 안타를 허용했고, 1사 후 산체스를 고의4구로 내보내며 만루 위기에 빠졌다. 

이어 그레고리우스에 던진 초구 패스트볼은 우중월 담장을 넘어갔다. 만루 홈런이었다. 스코어는 순식간에 1-6이 됐다.  

류현진은 이어 우르셀라에 2루타를 내주며 마운드를 아담 콜라렉에 넘겼다. 콜라렉은 가드너에 2루타를 허용했다. 

류현진의 실점은 6에서 7로 늘었다. 

경기는 양키스의 10-2 승리로 마무리됐다. 

2경기 연속 어려운 상황과 마주한 류현진은 다음 등판을 통해 상승 반전을 노려야 하는 상황이 됐다.


  • 경기도 파주시 금릉역로 84, 청원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070-4038-2516
  • 팩스 : 031-830-865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화숙
  • 명칭 : 키두 커뮤니케이션㈜
  • 제호 : 알티케이뉴스
  • 등록번호 : 경기 아 51726
  • 등록일 : 2017년 11월 08일
  • 발행일 : 2017-11-08
  • 발행인 : 남기두
  • 편집인 : 남기두
  • 후원계좌 :우리은행 1005-303-273626 키두커뮤니케이션 (주)
  • 알티케이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알티케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penspace78@rightknow.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