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흥식 금감원장 '채용비리 연루' 의혹에 사의
최흥식 금감원장 '채용비리 연루' 의혹에 사의
  • 남기두기자
  • 승인 2018.03.12 1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강원 제공
금강원 제공

최흥식 금융감독원장이 12일 전격 사임 의사를 표명했다.


금융당국에 따르면 이날 최흥식 원장은 금융위원회에 사임 의사를 전달한 것으로 확인됐다.

최 원장은 하나금융지주 사장 시절인 지난 2013년 대학 동기 L씨의 아들을 하나은행 채용 과정에서 추천했다는 의혹을 받았다. 최 원장은 "채용과 관련한 연락을 단순히 전달한 것일 뿐 채용과정에 일절 관여하지 않았다"고 해명했다.

최 원장은 12일 금감원 신임 감사를 중심으로 특별감사단을 구성하고 하나은행 채용 비리 의혹 전반에 대한 사실 규명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최 원장은 임직원에게 보낸 메일에 "책임질 사안이 있다면 책임을 질 것"이라고 했다.

제 11대 금감원장인 최 원장은 지난해 9월11일 취임 이후 6개월 만에 금감원장 자리를 내놓게 됐다. 역대 원장 중 최단 기간 사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기도 파주시 금릉역로 84, 606호 경기벤처창업지원센터 (금촌동, 청원센트럴타워)
  • 대표전화 : 070-8254-2511
  • 팩스 : 031-830-85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익경
  • 명칭 : 키두 커뮤니케이션㈜
  • 제호 : 알티케이뉴스
  • 등록번호 : 경기 아 51726
  • 등록일 : 2017년 11월 08일
  • 발행일 : 2017-11-08
  • 발행인 : 남기두
  • 편집인 : 남기두
  • 후원계좌 :우리은행 1005-303-273626 키두커뮤니케이션 (주)
  • 알티케이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알티케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penspace78@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