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한국 시리즈 1차전] SK, 두산에 7-3 완승
[2018 한국 시리즈 1차전] SK, 두산에 7-3 완승
  • 이상후 기자
  • 승인 2018.11.04 2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 박정권 (사진 제공=SK 와이번스)
SK 박정권 (사진 제공=SK 와이번스)

 

SK와이번스가 홈런타자들을 앞세워 두산 베어스에 압승을 거두었다. 

SK는 4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8 한국시리즈 1차전에서 한동민·박정권의 홈런포를 앞세워 두산 베어스를 7-3으로 제압하였다. 

SK는 '역대급 명승부'를 연출했던 넥센 히어로즈와 플레이오프 5차전의 상승세를 그대로 이어간 반면 두산은 20여일의 휴식으로 경기감각을 끌어올리는데 실패했다.

SK는 중요한 순간마다 홈런으로 상대를 침몰시켰다.

1회초 무사 1루 상황에서 한동민의 투런포로 2-0으로 앞서며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한동민은 두산 선발 조시 린드블럼의 3구째 커터를 받아쳐 우측담장을 훌쩍 넘겼다.

이 홈런으로 한동민은 지난 2일 플레이오프 5차전에서 이은 포스트시즌 2경기 연속 홈런을 기록했다.  

팀이 2-3으로 역전 당한 6회초에는 '가을남자' 박정권이 1사 2루 상황에서 린드블럼의 시속 144km 몸쪽 직구를 받아쳐 우측 담장을 넘기는 재역전 투런포를 날렸다.

7회초 두산 불펜 장원준의 제구 난조를 틈타 1점을 추가하며 승기를 잡은 SK는 9회초 상대 실책과 박정권의 희생플라이로 2점을 보태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이날 지명타자로 출전한 박정권은 3타수 1안타 3타점으로 데일리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되었다. 

20여일 만에 실전에 나선 두산 선수들은 경기감각을 찾지 못한 모습이었다.

최주환이 3회말 1타점 적시타를, 5회말 2타점 적시타를 때려내며 분전했다. 찬스 때마다 타선이 침묵하며 득점에 실패하였다. 

9개의 볼넷과 7개의 안타로 16명이나 출루했지만 득점권 타율이 0.200(10타수 2안타)에 그치며 3점을 얻는 데 만족해야 했다.

5-3으로 끌려가던 7회말에는 무사 만루의 절호의 찬스를 잡았지만 무득점에 그치는 무기력함을 보였다.

두산은 정규시즌 득점권 타율이 0.317로 전체 1위를 차지했으나 한국시리즈 첫 경기에서는 타격감을 전혀 회복하지 못했다.  

야수들의 실책으로 실점하는 두산 답지 않은 모습도 연출됐다.

선발로 나선 린드블럼 역시 6⅓이닝 2피홈런 포함 6피안타 5실점으로 기대에 미치지 못하는 피칭을 했다.

반면 SK는 선발 박종훈이 두산전 4⅓이닝 2실점으로 호투했다. 약점으로 꼽히던 불펜도 살아났다.

박종훈에 이어 마운드에 오른 김택형-앙헬 산체스-김태훈-정영일이 4⅔이닝 동안 두산 타선을 1점으로 특어 막으며 승리를 챙겼다.

SK는 9년 만에 만난 두산을 상대로 포스트시즌 4연승을 이어갔다.

2009년 플레이오프에서 정규리그 2위였던 SK가 두산을 상대로 2연패 후 3연승으로 KS에 진출했다.

SK는 우승에 한발 다가섰다.

지난해까지 치른 역대 한국시리즈에서 1차전을 이긴 팀이 우승한 확률은 1982년 1차전 무승부를 제외하고 73.5%(34회 중 25차례)에 달한다.

특히 팀의 주축 선발투수인 김광현가 메릴 켈리가 3, 4차전 출격을 준비 중인 상황에서 적지에서 1승을 챙긴 것은 큰 수확이다.

2차전은 5일 오후 6시 30분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 두산은 세스 후랭코프를, SK는 문승원을 선발 투수로 예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기도 파주시 금릉역로 84, 606호 경기벤처창업지원센터 (금촌동, 청원센트럴타워)
  • 대표전화 : 070-8254-2511
  • 팩스 : 031-830-85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익경
  • 명칭 : 키두 커뮤니케이션㈜
  • 제호 : 알티케이뉴스
  • 등록번호 : 경기 아 51726
  • 등록일 : 2017년 11월 08일
  • 발행일 : 2017-11-08
  • 발행인 : 남기두
  • 편집인 : 남기두
  • 후원계좌 :우리은행 1005-303-273626 키두커뮤니케이션 (주)
  • 알티케이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알티케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penspace78@naver.com
ND소프트